삼성전자, 갤럭시 시리즈에 빅스비 대신 구글 어시스턴트 전진배치할까?

삼성전자가 자사 AI 음성 비서 '빅스비'용 서드파티 음성 앱들을 늘리는 업무를 담당하는 개발자 관계(developer relations) 팀을 해산할 것이란 보도가 나왔다.

삼성전자가 자사 기기들에 구글 어시스턴트를 긴밀하게 통합하는 것을 고려하기 시작했다고 알려진 직후 나온 것이라고 샘모바일이 1일(현지 시간) 보이스봇을 인용해 보도했다.

구글이 마침내 삼성전자가 변화에 동의하도록 하기 위해 수십억 달러를 투입하기로 했는지 여부는 확실치 않지만 빅스비에 대한 삼성전자의 관심은 약해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샘모바일은 전했다.

빅스비 개발자 관계팀은 2016년 삼성전자가 2억1500만 달러에 바이브랩스를 인수하고 나서 조직한 바이브랩스 사업부와는 독립적인 조직으로 운영돼왔다.

현재 남은 빅스비 개발자 관계팀은 5명뿐이다. 이들 모두는 정규직이 아니라 계약직인 것으로 전해진다. 빅스비 개발을 책임지고 있는 핵심 개발팀은 해고되지 않았지만 일부는 올해 초 회사를 떠났다고 샘모바일은 전했다.

빅스비 개발자 관계팀 해체는 삼성전자가 올해 삼성 개발자 컨퍼런스를 취소한 후 나온 것이어서 주목된다.

샘모바일은 두 행보 모두 삼성전자가 자체 개발 소프트웨어 전략과 거리를 두려 한다는 것을 시사한다고 전했다. 바이브랩스 공동 창업자이자 빅스비 수석 부사장인 아담 체이어도 7월 삼성전자를 떠났다. 삼성전자는 또 지난해 이후 빅스비 관련 채용을 하지 않고 있다고 샘모바일은 전했다.

현재로선 삼성전자는 빅스비를 포기할 움직임까지는 보이지 않는 것 같다. 하지만 개발자 관계팀을 줄이면 빅스비에 대한 서드파티 지원을 크게 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테크잇 뉴스레터를 전해드립니다!

오피니언 기반 테크 블로그 'TechIt'
테크 비즈니스를 보는 다양한 통찰들을 이메일로 간편하게 받아 볼 수 있습니다.

About the author

endgame
endgame

테크 블로거 / 공유할만한 글로벌 테크 소식들 틈틈히 전달하겠습니다

No more pages to load


TechIT

테크 비즈니스를 보는 다양한 통찰 '테크잇'

독자 여러분들께서 좋은 의견이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아래 양식에 따라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Conta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