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전자책

전자책 시장, 왜 경제경영서보다 소설이 잘나갈까

아마존 킨들이 나오고, 애플이 아이패드를 내놓으면서 출판의 디지털화는 급물살을 탈 것이라는 전망이 쏟아졌다. 출판 산업도 음악 산업이 걸었던 길을 반복할 것이란 예상도 있었지만 지금까지는 장밋빛 전망 만큼 전자책 시장은 커지지 않은 것 같다. 존 B. 톰슨 쓴 '도서전쟁'을 보면 전자책 시장의 현재는 이번에 가깝다. 앞으로 상황은 두고 봐야 알겠지만 전자책...

만원짜리 종이책은 전자책으로 얼마에 팔아야 하나

전자책 가격은 종이책의 어느 정도 되어야 합리적일까?절반 이하 가격이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꽤 되지 싶다. 1만원짜리 종이책이 전자책으로 팔릴 경우 가격은 5천원 밑이어야 한다고 생각하는 이들이 많을 거란 얘기다.개인적인 생각이지만 5천원보다 비싸면 돈좀 더주고 종이책 사는 이들도 많을 것 같다.전자책은 저렴할 것이란 고정 관념의 뿌리는 깊고도 깊다.여기서...

아마존 전자책 킨들, 중국 시장도 진출

세계 최대 전자책 업체인 아마존이 중국 시장 공략을 본격화했다. 아이폰과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기기용 킨들 앱을 중국 앱스토어에 공개했따. 아마존 차이나는 킨들 스토어에 중국어로된 책을 현재 2만2천500여권 확보하고 있다고 테크크런치는 전하고 있다.아마존은 중국에 킨들 파이어HD같은 킨들 하드웨어 관련 언급은 하지 않았다. 그러나 지난주 브라질에 킨들 스...

위기에 처한 전자책 단말기의 운명

태블릿의 등장으로 전자책 단말기 시장이 크게 타격을 받을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시장 조사 업체 IHS에 따르면 올해 아마존 킨들이나 반즈앤노블 누크같은 전자책 전용 단말기 출하량은 전년대비 36% 떨어진 1천490만대에 그칠 것이란 전망이다. 2016년에는 출하량이 710만대 수준으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됐다.원인은 다용도 태블릿의 부상 때문이었다.IHS는...

美 e북 독자들, 태블릿이나 e북 단말기보다 PC를 선호

퓨 리서치(Pew Research)의 조사에 따르면 e북 사용자들이 아직은 태블릿보다 PC에서 e북을 읽는 것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퓨 리서치는 미국 독서 실태 조사를 벌이면서 e북 활용도에 대한 조사도 함께 벌였다. 조사 결과, 많은 사람들이 아직까지는 e북 보다는 종이책을 더 좋아하고, e북을 읽더라도 태블릿이나 e북 전용 단말기보다는 PC를...

서피스 태블릿에서 빠진 것, 반즈앤노블 전자책

마이크로소프트(MS)가 지난주 윈도8을 출시했을때, 아마존, 넷플릭스 같은 업체들이 관련 앱을 동시에 발표했다.그런데 앱을 내놓는게 당연해 보이는 업체인 반즈앤노블이 윈도8용 전자책 앱을 내놓지 않았다. MS는 반즈앤노블 디지털 부문 자회시인 누크 미디어에 3억달러를 투자했다.MS-반즈앤노블 합작, 누크 미디어 공식 출범-Tech it!누크 미디어는 반즈앤...

1만5천원짜리 초저가 e북 단말기 'Txtr 비글'

1

책 한 권 값에 불과한 1만5천원짜리 초저가 e북 단말기가 출시된다는 소식이다. 중국이 아닌 독일의 e북 업체인 Txtr이 그 주인공.엔가젯에 따르면, Txtr에서 선보일 예정인 초저가 e북 단말기 'Txtr 비글'(Txtr beagle)은 부가 기능을 모조리 없애고 오로지 책 읽기 기능에만 초점을 맞춰 가격을 낮췄다. 5인치 800x600 픽셀 해상도의...

킨들 페이퍼화이트 품절, 11월 경 풀릴 듯

기가옴에 따르면, 아마존의 신형 e북 단말기인 킨들 페이퍼화이트(Kindle Paperwhite)가 품절 상태라고. 11월 경이나 재판매가 가능할 것 같다는 전망이다.킨들 페이퍼화이트는 기존 킨들 e북 단말기에 백라이트 기능을 추가한 제품. e잉크의 단점인 어두운 곳에서 책을 읽을 수 없다는 단점을 극복한 제품이다.아마존은 현재까지 예약 주문한 건에 대해서...


TechIT

테크 비즈니스를 보는 다양한 통찰 '테크잇'

독자 여러분들께서 좋은 의견이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아래 양식에 따라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Conta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