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전기차

전기차와 구식 '드럼 브레이크'의 부활

드럼 브레이크는 자동차 발명 초기 시절부터 존재해 온 오래된 제동 기술이다. 1899년 처음 발명된 드럼 브레이크는 자전거나 오토바이에 이어 벤츠와 르노에서 차량화에 적용한 이후 100년 가까이 널리 보편화된 기술이다. 최근에는 소형 차량에도 제동력과 발열이 우수한 디스크 브레이크가 널리 쓰이고 있으나 여전히 버스와 트럭 등 대형 차량과 일부 차종, 특히...

테슬라 오토파일럿 사고율은 701만km 분의 1

테슬라 전기차 1대에 불이 붙거나 충돌사고가 일어날 때마다 언론은 대서특필한다. 관심의 대상이 치르는 대가 같은 거다. 그래서 사람들은 테슬라의 오토파일럿 기능이 '매우 위험한 어떤 것'이라는 선입관을 가지고 있다. 적어도 오토파일럿을 경험하기 전에는 말이다. (전국의 도로에서 내연기관 차량이 얼마나 많은 충돌 사고와 차량 화재가 발생하는지 언론에 공개되지...

미국·영국 경찰, 테슬라 전기 순찰차 도입한다

전기차 보급 확산에 따라 관용차로 사용하는 사례가 늘면서 테슬라 모델Y와 모델3 전기차를 개조해 경찰용 순찰차량으로 채택하는 사례가 등장해 주목을 끌고 있다. 미국 오하이오주 로건시 경찰국은 11월 미국 내 최초로 테슬라 전기차를 공식 순찰차량으로 채택하는 정책을 발표했다. 이후 한 달 가량 차량 개조 등 준비를 거친 다음 이달부터 현장에 배치되기 시작했다...

전기차 시대가 되면 얼마나 많은 직업이 사라질까?

휘발유나 경유를 사용하는 내연기관차량을 모두 전기차로 전환하면 탄소배출을 줄임으로써 지구 환경 보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런데 환경은 좋아지지만, 사람은 어찌될까? 블룸버그에 따르면, 미국 내 자동차 제조 및 판매, 관련 서비스에 고용된 인력은 470만명이 달한다. 이중 130만명이 제조사 대리점에, 100만명은 주유소에서 일한다. 90만명은 자동차...

R&D 관점에서 테슬라가 다른 車제조사와 다른 이유

R

고도의 기술 기반 산업 ... 예를 들어 IT와 자동차 산업의 경우 연구개발(R&D) 분야에 대한 투자는 해당 기업의 미래를 가늠할 수 있는 주요한 척도로 인식된다. 무엇보다 그 기술적 격차가 유독 크게 벌어지는 것이 IT와 자동차 산업이 되겠다. 테슬라에 대한 끊임없는 비판과 견제에도 불구하고 테슬라가 세계 최고의 전기차 기술을 확보하고 있으며 가장 많은...

시트로엥의 자율주행 스케이트 보드 플랫폼, 법칙을 깨다

프랑스의 자동차 제조사 시트로엥(Citroen)이 최근 새로운 개념의 자율주행 스케이트 보드 플랫폼을 공개했다. 바닥에 배터리를 낮게 깔고 1~2개의 모터를 연결해 4륜 구동을 가능케 하는 스케이트 보드 플랫폼은 전기차 생산에 있어 이제 보편적인 개념으로 자리를 잡았다. 국내 현대차는 물론 테슬라, 포드, GM 등 대다수 자동차 제조사가 유사한 형태의 스케...

테슬라 전기차를 사야 하나? 테슬라 주식을 사야 하나?

며칠 전, 친환경 전문 매체인 클린테크니카에서 흥미로운 기사를 하나 내보냈다. 미래 모빌리티에 관심이 많은 개인 투자자라면 한 번쯤 고민해 봤을 법한 내용이다. 5000~6000만원 정도의 여윳돈이 있다면, 이 돈으로 테슬라 전기차를 사야 하나, 아니면 테슬라 주식을 사야 하나 ... 라는 의문이다. 사실 테슬라 주식을 산다고 한들 수백%의 수익률을 기록할...

전기차 충전에도 에티켓이 있다

전기차 충전은 내연기관 차량에 연료를 넣는 것에 비하면 매우 간단한 과정처럼 보인다. 실제로 테슬라 슈퍼차저의 경우 그냥 전기 케이블을 가져다 꼽으면 된다. 충전량을 재거나 사전 결제를 할 필요조차 없다. 필요한 만큼 충전하면 결제는 등록된 카드로 나중에 자동 청구된다. 그러나 전기차 충전도 그 과정은 간단하지만,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보호하고 타인을 배려...

날씨가 전기차 주행거리에 미치는 영향

전기차를 1년 이상 운행하고 있는 차주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절대 사항이 하나 있다. 바로 계절별로 크게 달라지는 주행거리 문제다. 여름에는 카탈로그 스펙대로 주행거리가 나오지만, 날이 추워지는 겨울에는 그에 훨씬 못 미친다. 기온에 따라 배터리 성능 저하로 인한 주행거리 감소율은 차량마다 제조사마다 상황에 따라 천차만별이다. 이에 친환경 전문 매체인 클린테...

아우토반 위 테슬라 모델3 최고속도는?

테슬라의 전기차의 힘(토크)과 가속력이 좋은 건 널리 알려졌다. 특정 구간에서 최대 토크를 발휘하는 내연기관 차량과 달리 전기차는 출발과 저속, 중고속에서 일정한 토크를 발휘하는 건 전기 모터의 특성이기도 하다. 테슬라를 대표하는 전기차, 모델3의 경우 듀얼모터를 장착한 퍼포먼스 모델의 제로백(0~100km/h 가속시간)은 불과 3.3초에 불과하다. 억대...


TechIT

테크 비즈니스를 보는 다양한 통찰 '테크잇'

독자 여러분들께서 좋은 의견이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아래 양식에 따라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Conta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