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전기

테슬라를 꺾은 중국 시장 1위 전기차는?

한국을 포함해 북미와 유럽 등 전 세계 전기차 시장 1위 업체는 단연 테슬라다. 말도 많고 탈도 많지만, 어쨌든 현재 완성된 전기차 4종 이상을 전 세계에 공급하면서 시장 1위를 지키고 있는 유일한 기업이 바로 테슬라다. 그런 테슬라가 유독 중국에서는 전기차 시장 2위에 그치고 있다. 상하이 공장까지 가지고 있는 테슬라를 꺾은 중국 시장 1위 전기차는 과연...

일본, 세계 최초 '전기 유조선' 건조 중

세계 최초의 완전 전기 구동 유조선을 만들어 띄우는 대형 프로젝트가 일본에서 진행 중이다. 전기 유조선에 탑재되는 배터리 용량만 무려 3.5MWh에 달한다. 일반 전기차 50대 분량이다. 일반적으로 대양을 항해하는 화물선과 유조선은 지구상에서 가장 크고 대기 오염이 심한 운반체다. 벙커C유 같은 낮은 품질의 중유를 태우는 대형 디젤 엔진을 사용하기 때문에...

전기차 유지비는 비쌀까? 생각보다 훨씬 저렴하다

2021년 초 노르웨이는 전기차가 공식적으로 자동차 시장 점유율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고 발표했다. 테슬라 같은 새로운 전기차 제조사뿐만 아니라 폭스바겐이나 볼보와 같은 기존 자동차 제조사들도 점점 다양한 전기차를 선보이고 있으므로 시장의 수요가 증가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다. 물론 아직 전기차는 비싸다. 테슬라 모델3 같은 준중형급 전기차를 구입할 예산...

하이브리드 전기차를 위한 포드의 꼼수

전기차는 구분하면 크게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PHEV)와 순수 배터리 기반 전기차(BEV)로 나뉜다. 배터리에 모아놓은 전기를 끌어다 모터로 자동차 바퀴를 굴리는 것은 같지만, 내연기관을 쓰냐 그렇지 않느냐의 차이로 구분한다. PHEV가 여전히 가솔린이나 디젵기관을 쓰다 보니 진정한 친환경차가 아니라는 주장도 있다. 실제 운행 환경에서 배터리보다 내연...

폭스바겐 태양광 전기 요트 "이거 돈 되네"

폭스바겐이 자체 전기차 플랫폼인 MEB 플랫폼을 활용해 전기차가 아닌 태양광 전기 요트를 만들 프로젝트를 출범했다. 이른바 '바다 위의 테슬라'로 불리는 사일런트 요트(Silent Yachts) 프로젝트다. 사일런트 요트 프로젝트는 돛대나 디젤 엔진이 아닌 태양 에너지와 배터리로 구동되는 보트를 만드는 프로젝트다. 요트 크기에 따라 10~26kW 규모의 태...

"한번 전기차 몰면 다시 내연기관차로 돌아가지 못한다."

"일단 전기차 구입해 몰아보면다시 내연기관 차량으로 돌아가는 비율은 1%에 미만에 그친다" 지난해 영국 전기차 정보 서비스인 잽맵( Zap-Map)이 설문조사를 진행한 바 있다. 간단한 전기차 운전자 만족도에 관한 조사다. 설문조사는 지난 2020년 11월 2000명의 영국 내 전기차 운전자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조사 결과 흥미로운 사실은 전기차 운전자의...

"모든 스쿨버스를 전기차로 바꿔라!"

미국 뉴욕주 화이트플레인스 시에서 대용량 배터리를 갖춘 전기 스쿨버스 5대가 시범 운행을 개시한다. 전기 스쿨버스 운행과 함께 남는 전기 공유하는 V2G(Vehicle-to-Grid) 실효성을 검증하는 시범 사업이다. 시범 사업에 전기 스쿨버스는 캐나다 퀘벡에 본사를 둔 라이언 일렉트릭 컴퍼니(Lion Electric Company)에서 납품했다. 전력 그...

제로-섬 게임에서 빠져나간 테슬라, 진정한 경쟁력은?

전기차 대표기업 테슬라가 지난 22일 올 3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거의 10조원에 가까운 매출(87억7000만달러)에 5분기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거의 사기 기업 취급을 받았던 4~5년 전 상황과 비교하면 눈부신 성장이다. 수많은 전기차 제조사 중 테슬라만 유독 승승장구하는 비결은 무엇일까? 테슬라만이 가진 장점은 과연 무엇일까? 일론 머스크 CEO의 비...

테슬라 주가는 거품 덩어리 "포커 게임에서 풀하우스처럼 보이는 뻥카"

최근 애플, 아마존, 구글,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 같은 빅테크 기업이 아님에도 끊임없이 성장하는 종목이 있다. 바로 '테슬라'다. 그러나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는 테슬라 주가에 대해 모두가 긍정하는 것은 아니다. 테슬라 거품론을 경고하는 목소리는 오래전부터 있었다. 그러나 최근 주가가 비정상적으로 오르자 이를 우려하는 분석에 힘이 실리고 있다. 올라도 너...

전기차는 잊어라, 이제 전기 버스와 트럭에 집중해야 한다

환경 측면에서 현재의 도로 운송 시스템이 가진 폐해를 부인할 수 없다. 기후 변화를 일으키는 온실가스 배출량의 16%를 자동차 배기 가스가 차지하고 있는 만큼 내연기관 중심의 도로 운송 시스템을 바꿔야 한다는 주장에 이의를 제기할 사람은 없을 것이다. 고민거리는 뭐로 어떻게 바꾸느냐는 문제다. 조용하고 (운행비가) 값싸고 친환경적이라는 전기차가 그 대안의...


TechIT

테크 비즈니스를 보는 다양한 통찰 '테크잇'

독자 여러분들께서 좋은 의견이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아래 양식에 따라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Contact